그녀는 최고였다! 입을 열기 전까지는…!

예쁘고 사랑스러운 외모, 완벽한 요리 실력, 때론 섹시하기까지.

남들이 보기엔 모든 것을 갖춘 최고의 여자 ‘정인’(임수정).

하지만 입만 열면 쏟아내는 불평과 독설로 인해 남편 ‘두현’(이선균)에겐 결혼생활 하루하루가 죽을 맛이다.

매일 수백 번씩 이혼을 결심하지만 아내가 무서워 이혼의 ‘이’자도 꺼내지 못하는 소심한 남편 두현.

그런 아내와 헤어질 방법은 단 하나뿐. 그녀가 먼저 두현을 떠나게 하는 것!

제발… 제 아내를 유혹해 주세요!

아내가 싫어하는 짓만 골라하며 소심한 반항을 해보지만 눈도 까딱 않는 정인으로 인해 두현은 절망에 빠진다.

하지만 어떤 여자든 사랑의 노예로 만들어 버리는 비범한 능력을 지녔다는

전설의 카사노바 ‘성기’(류승룡)를 만나 절호의 기회를 얻는 두현! 이제 은퇴를 선언하고

은둔의 삶을 선택한 그에게 두현은 카사노바 일생의 화룡점정을 위한 마지막 여자로 정인을 유혹해 달라고 부탁하는데…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부부끼리 아주 아주~ 가볍게 보기 좋은 영화, 내 아내의 모든 것.

아내와 헤어지기 위해 다른 남자에게 아내를 유혹해주기를 부탁한다?

설정 자체는... 흠.. 아... 으르렁!! ㅋㅋ 하지만 영화는 영화일 뿐.

영화의 재미로만 보자면 제법 볼만합니다.

임수정 배우의 깜짝 변신!!!! 류승룡 배우의 카사노바 연기 또한 은근? 제대로예요.

어떻게 되는거야?? 아니.. 왜... 저러는 거야 ㅋㅋ 라면서도 나도 모르게 웃게 되는 상황들.

영화는 서로 다른 생각을 하며 사는 부부의 이야기를 조금은 과장되게,

또 조금은 적나라하게 보여주는데요. 그래서 우리 부부는 어떤가.. 잠시 뒤돌아보게 되기도 했죠.

내가.. 잔소리가 심해졌나?? ㅋㅋ 남편은 내게 무관심 해졌나?? 흠....

어찌보면, 뻔할 수 있는 어느 부부의 이야기라 지루?할 지도 모르지만

그러기에, 또 뻔하지만은 않은!!! 내 아내의 모든 것.

결혼을 준비중이시라면? ㅋㅋ 결혼 후 조금 소원해지셨나요? ㅠㅁㅠ

이 영화 소중한 사람과 함께보시길 추천합니다.

꿈모시 추천 점수 (10점 만점) 영화 7.5

 

뽀삐를 보내세요.

먹고 싸는게 인간적이지.

어떻게 좋은 말만 하고 살아.

제 아내를 유혹해주십시오.

니가 알고 있는 니 아내의 모든 것

사진출처 : 네이버영화

 

  1. 파이채굴러 2021.08.29 13:50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오늘 밤, 다 쓸어버린다!”

2004년 서울… 하얼빈에서 넘어와 단숨에 기존 조직들을 장악하고
가장 강력한 세력인 춘식이파 보스 ‘황사장(조재윤 분)’까지 위협하며
도시 일대의 최강자로 급부상한 신흥범죄조직의 악랄한 보스 ‘장첸(윤계상 분)’.
 
대한민국을 뒤흔든 ‘장첸(윤계상 분)’ 일당을 잡기 위해
오직 주먹 한방으로 도시의 평화를 유지해 온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 분)’와
인간미 넘치는 든든한 리더 ‘전일만(최귀화 분)’ 반장이 이끄는 강력반은
나쁜 놈들을 한방에 쓸어버릴 끝.짱.나.는. 작전을 세우는데…
 
통쾌하고! 화끈하고! 살벌하게!
나쁜 놈들 때려잡는 강력반 형사들의 ‘조폭소탕작전’이 시작된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지난 주 주말, 드디어 범죄도시를 보고 왔답니다.

그런데.... 보고 오자마자 ㅋㅋ IPTV에.. 공개된 범죄도시.

기다리고 기다리다 영화관 다녀왔는데 ㅋㅋ 당황하기도 했지만

청불임에도 흥행을 이어간 범죄도시의 궁금증을 풀었기에 후회는 없답니다.

또 오랜만에 영화관 데이트도 좋았구요.


영화가 성공하면 여기저기 패러디가 이어지죠?

남들이 다 웃을때ㅡ, 함께 웃지 못했는데 이제는 함께 웃을 수 있는데요.

영화관은 작은 관이였지만 만석이였고

익숙한 대사들이 나오면 아~ 오~ ㅋㅋ 를 함께 외치며 관람했답니다.

아마 저희와 함께 관람하신 모든 분들이 저희와 같은 이유로 영화를 선택하셨을 거니까요.

 

잔인하다? 아니다 괜찮다? 제 각기 여러가지 평이 있었는데

저희 부부는 처음부터 끝까지 폭력적이다.에 입을 모았습니다.

잔인하다 할 수 있는 장면이 화면에 나오지 않지만 잔인한 장면을 충분히 상상하게 하는 장면들이 이어지고

아무래도 범죄영화인만큼 욕이 계속 나왔습니다.

폭력적인 부분만 있었다면 절대 흥행하지 못했을 범죄도시!

하지만 그런 폭력 속에 코믹적 요소는 이 영화를 흥행하게 한 중요한 부분이 아니였을까 싶네요.


윤계상의 인생작이다라고 불리는 범죄도시.

그 안에 마동석은 또 한번 그의 매력을 뽐냈습니다.

실화를 바탕으로 한점에서 무섭기도 했던 영화.

내 누군지 아니? 윤계상의 연기변신과

마동석의 통쾌 유쾌한 소통작전. 놓치지 마시기 바랍니다.


꿈모시 추천 점수 (10점 만점) 영화 8.0





 






 

어 싱글이야
진실의 방으로
난 양념, 양념이 좋아
계란이 왜 이렇게 퍽퍽해!
너 하나먹었지 니가 계산해라


사진출처 : 네이버영화

+ Recent posts